기사 (전체 17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설] ‘최순실 사태’, 국가 개혁 기회로 삼아야 [새창] 숙대신보 2016-11-14
[사설] 국민을 설득하는 매력 [새창] 숙대신보 2016-11-07
[사설] 개혁은 여유 있게 [새창] 숙대신보 2016-10-03
[사설] 지진이 흔든 견고한 시각(視角) [새창] 숙대신보 2016-09-26
[사설] ‘이대 사태’ 무엇이 문제였나? [새창] 숙대신보 2016-09-12
[사설] 폭염은 지나가고 [새창] 숙대신보 2016-09-05
[사설] 멧비둘기 우는 팀플의 계절 [새창] 숙대신보 2016-05-23
[사설] 타인의 재난을 대하는 자세 [새창] 숙대신보 2016-05-16
[사설] 프라임 사업에 앞서 정체성 재점검을 [새창] 숙대신보 2016-05-09
[사설] 아웃사이더의 역습: 트럼프와 샌더슨 현상 [새창] 숙대신보 2016-03-28
[사설] 전임교원 강의비율이 지닌 착시 현상에 대하여 [새창] 숙대신보 2016-03-21
[사설] 인간의 증명 [새창] 숙대신보 2016-03-14
[사설] 힘내라, 새내기들! [새창] 숙대신보 2016-02-29
[사설] 모든 폭력은 거부되어야한다 [새창] 숙대신보 2015-11-23
[사설] ‘올바른’ 역사 교과서는 없다 [새창] 숙대신보 2015-11-16
[사설] 국정교과서 논리의 자가당착 [새창] 숙대신보 2015-11-09
[사설] 대학의 등급화는 공론화할 일이 아니다 [새창] 숙대신보 2015-11-02
[사설]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리더십이 필요하다 [새창] 숙대신보 2015-10-05
[사설] 입학처는 이번 사태를 반면교사로 삼아야 [새창] 숙대신보 2015-09-21
[사설] 대학 일은 대학 스스로 결정토록 해야 [새창] 숙대신보 2015-09-14
 1 | 2 | 3 | 4 | 5 | 6 | 7 | 8 | 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 : 강정애 | 편집인 겸 주간 : 육성희 | 편집장 : 한예진 | 발행처 : 숙명여자대학교|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애
우)140-742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7길 100 숙명여자대학교 숙대신보사
행정실 ☎ 710-9150 (Fax) 706-2695 / 편집실 ☎ 710-9721 / 9152
Copyright © 2020 숙대신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sookmyung.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