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5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1면-단신] 선본 '바람' 징계, 경고 1회 주의 2회 받아
제50대 총학생회 선거에 출마한 ‘바람’ 선거운동본부(이하 선본)가 선거 후보 등록 과정과 유세 시간 협의 도중 경고 1번과 주의 2번을 받았다.중앙선거관리위원회(이하 중선관위)는 지난 13일(월), ▶후보 등록 심사 당일 포스터 미제출 ▶리플릿 2종
박희원 기자   2017-11-20
[1면-단신] 총학생회 선거, 후보 등록 마치고 유세 진행돼
제50대 총학생회(이하 총학) 선거에 두 선거운동본부(이하 선본)가 입후보했다. 출마한 선본은 ‘RE:bound(이하 리바운드)’와 ‘바람’이다.리바운드는 총학생회장 후보인 조현오(법 15) 학우와 부총학생회장 후보인 박지영(체육교육 15) 학우다.
서조은 기자   2017-11-20
[1면-단신] 밤새 꺼지지 않던 독서의 열기
‘제3회 밤샘 책읽기(이하 밤샘 책읽기)’가 열렸다. 중앙도서관 C·C Plaza에서 진행된 밤샘 책읽기는 지난 9일(목) 오후 7시부터 시작돼 10일(금) 오전 6시까지 이어졌다. 약 70명의 학우들이 밤샘 책읽기에 참여해 독서에 집중하는 시간을 가
하재림 기자   2017-11-13
[1면-단신] 본교 장애인 근로자 추가 고용돼
지난 한 주간 본교에선 15명의 장애인이 근무했다. 기존 9명의 경증 장애인이 근무하고 있던 본교에는 신규로 경증 지체장애인 한 명이 채용됐으며 다섯 명의 중증 지적장애인이 임시로 채용됐다.경증 지체장애인과 중증 지적장애인은 각각 지난 1일(수)과 지
김지연 기자   2017-11-12
[1면-단신] 강의실에서는 경험할 수 없던 특별한 하루
지난 2일(목), 학생지도의 날을 맞아 다양한 행사가 진행됐다. 이날 학우들은 지도교수와 함께 면담, 영화 관람, 답사 등 각 학과(부)에서 마련한 프로그램에 참여했다.미디어학부는 남양주종합촬영소를 방문해 학우들에게 폭넓은 경험을 제공했다. 이곳에서
이주영 기자   2017-11-06
[1면-단신] 각자의 목소리로 ‘혐오의 사다리를 치우다’
지난 1일(수), ‘숙명 창의융합 에세이 콘테스트(Essay Contest)’의 학술 설명회가 ‘혐오의 사다리를 치워라’라는 주제로 열렸다. 학술 설명회는 사회자인 본교 홍성수 법학부 교수와 전문 패널(Panel) 두 명, 학생 패널 두 명이 토크쇼(
김지연 기자   2017-11-06
[1면-단신] 가해자 처벌을 위한 학우들의 발걸음
명신관 앞 게시판에 ‘동국대학교 사건’과 관련한 비상대책위원회와 피해자의 대자보가 붙었다. 지난 4월 21일(금) 동국대학교 재학생이 본교 과학관에 무단침입해 학우를 강제추행하고 폭행한 사건이 발생했다. 3차 공판을 앞둔 본 사건에 대해 21일(목),
하재림〮서가영 기자   2017-09-25
[1면-단신] 긴 공휴일, 개강 앞당긴다
다음 학기부터 공휴일이 길어질 경우 개강이 앞당겨질 수 있다. 길어진 공휴일로 수업 진행에 차질이 생기는 일을 방지하기 위해 학칙이 개정된다. 실제 올해 추석 연휴는 유례없이 길다. 오는 30일(토)부터 다음 달 9일(월)까지 연휴가 이어져 10일 동
이수연 기자   2017-09-25
[1면-단신] 총학생회 학기 제한 완화된다
지난 20일(수)부터 22일(금), 3일간 학우들을 대상으로 총학생회 선거시행세칙 개정안(이하 개정안) 총투표가 진행됐다. 투표 내용은 총학생회장 선거에 출마할 수 있는 학기 제한 완화였다.선거 세칙이 개정되면 총학생회 선거에 출마 가능한 학우의 재적
박희원 기자   2017-09-25
[1면-단신] 홍보문자 1년간에 5백만건, 일 년간 발송비용 1억 원
본교로부터 발송되는 무분별한 홍보문자가 학우들의 불만을 일으키고 있다. 본지가 지난 13일(수)과 15일(금) 3일간 무작위로 선별한 숙명인 501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 절반이 넘는 학우가 본교에서 홍보문자를 지나치게 많이 보낸다고 답했다.
한가람 기자   2017-09-18
[1면-단신] 학생교육혁신단, 학우들의 의견을 학사에 반영하다
이번 학기부터 현 교육과정에서 발견된 문제를 학우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개선하고자 ‘학생교육혁신단’이 운영된다. ‘산업연계 교육활성화 선도대학 사업(PRIME, 이하 프라임 사업)’에서 지원하는 학생교육혁신단은 프라임 사업의 대상 학과 재학생 중 100
서조은 기자   2017-09-18
[1면-단신] 전과 지원 자격 변경 ‘입학 년도 기준 없어져’
2018학년도 전과부터 신설학과에 대한 전과 지원 자격 기준이 변경된다. 기존에는 학과가 신설된 년도 이후에 입학한 학생만 전과가 가능했지만 2018년 이후에는 신설된 년도의 입학생 최초 졸업일 이후 졸업 예정자라면 모두 전과 신청이 가능하다.전과 지
하재림 기자   2017-09-11
[1면-단신] 개설 강의 중 38.1% 명신관서 이뤄진다
이번 학기에 본교에서 가장 많은 강의가 개설된 건물은 명신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학기에 개설된 강의는 총 1710개로 그중 651개의 강의가 명신관에서 이뤄진다. 이는 전체 강의의 38.1%에 해당하는 수치다. 지난 1학기에도 본교에 개설된 17
박희원 기자   2017-09-11
[1면-단신] 학우를 위한 안전지침 마련됐다
학우들의 안전을 위한 ‘숙명종합안전관리메뉴얼 2017(이하 안전관리메뉴얼)’이 새로이 만들어졌다. 안전관리메뉴얼은 교내에서 위험 상황이 발생했을 때 대응할 수 있는 지침으로 문제 상황에서 학우들을 돕는다. 또한 위험 상황별로 담당 부서를 정해 체계적인
박희원 기자   2017-09-04
[1면-단신] 6명의 숙명인, 정든 숙명 떠난다
지난달 28일(월), 정년·명예퇴임식(이하 퇴임식)이 본교 백주년기념관 한상은라운지에서 열렸다. 이날 자리에는 퇴임자 중 2명만 참석했다.이날 퇴임한 교수와 교직원은 총 6명이었다. 퇴임한 교수는 강시호 수학과 교수, 서영숙 아동복지학과 교수, 이석주
박희원 기자   2017-09-04
[1면-단신] '스노우웨이'를 통해 가능해질 체계적 경력관리
학우만을 위한 경력개발시스템이 만들어졌다. ‘SNOWAY(이하 스노우웨이)’는 학우들의 취업·진학·창업 활동을 돕는 시스템으로 경력개발팀과 프라임사업단에서 개발했다. 지난 1일(금)부터 학우들을 위해 열린 스노우웨이는 학우들이 취업에 대한 정보를 얻고
하재림 기자   2017-09-04
[1면-단신] 여성 공학도를 위한 프로그램 신설
공학 분야에서 여성의 입지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이 개설됐다. ‘2017 SM-WINE(Woman IN Engineering) Program(이하 WINE 프로그램)’은 이번달 8일(금)부터 8주 동안 공과대학 학우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WINE 프로그
서조은 기자   2017-09-04
[1면-단신] 숙명에서의 마지막, 또 다른 출발선에 서다
졸업생 789명이 숙명에서의 대학 생활을 마치고 사회로 나갈 준비를 한다. 지난달 25일(금), 본교 백주년기념관 삼성컨벤션센터에서 2016학년도 후기 학위수여식이 열렸다.학위수여식에서 축사를 맡았던 본교 강정애 총장은 “본교 구성원 모두는 졸업생들의
서조은 기자   2017-09-04
[1면-단신] 사긱캐, 숙명토론대회 주인공 되다
지난 25일(목) 제16회 숙명토론대회(이하 토론대회) 결선이 열렸다. 토론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팀은 찬성 측의 ‘사긱캐’팀이었다. 본교 백주년기념관 삼성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된 최종 결선에는 ‘사긱캐’와 ‘심사숙고’ 두 팀이 각각 찬성과 반대 입장에서
서가영 기자   2017-05-29
[1면-단신] 총장배 풋살대회 다시 개최돼
‘총장배 풋살 대회(이하 풋살 대회)’가 부활했다. 담당 부서의 폐지로 작년에 개최되지 못했던 풋살 대회가 다시 개최돼야 한다는 학과(부) 교수들과 학우들의 목소리가 반영된 결과다.기존 풋살 대회는 창학기념일인 5월 22일 이전에 모든 경기가 끝났지만
한가람 기자   2017-05-2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 : 강정애 | 편집인 겸 주간 : 강미은 | 편집장 : 하재림 | 발행처 : 숙명여자대학교|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애
우)140-742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7길 100 숙명여자대학교 숙대신보사
행정실 ☎ 710-9150 (Fax) 706-2695 / 편집실 ☎ 710-9721 / 9152
Copyright © 2017 숙대신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sookmyung.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