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론 > 삼면경
<1150호 삼면경>
숙대신보  |  shinbosa@sm.ac.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11.2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이 주의 Box office Top 5>

1. 검은 돈 밑에서

2. 나의 소송 원정기

3. 서류상자 휘날리며(brother and sister of absurdity, 2007)

4. 돈과 계약서의 행방불명

5. 다만, 널 구속하고 싶어

<2007년 하반기, 다시쓰는 식물도감>


이름: 양파

특징: 얇은 막질이 층층이 겹쳐져 있음, 매운 맛과 향이 나서 벗기면 벗길수록 ‘안습’

용도: 1. 각종 요리에 감칠맛을 더하는 향신료.

        2. 신비로운 매력이 있는 자를 수식하는 말.

        3. 벗겨도 벗겨도 의혹이 끊이지 않는 어느 대선 후보를 수식하는 말.

 

<경제야 놀자>

요즘 같은 경제 불황, □□□ □□ 하나면 문제 없다.


정답: 좀도둑 펀드

*전문가들이 추천하는 생계혁 저축 방법중의 하나.

남의 집 대문을 떼어 되팔거나,

모금함을 털어 얻은 자금으로 운영하는 펀드.

단 높은 수익률은 기대하기 어려움.

 

 

숙대신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취재를 위한 첫 걸음, 공부에서 답을 찾다
2
"우와, 프라임이 보여!"
3
창덕궁과 창경궁
4
안전을 위해 불편을 감수하는 나라
5
이재명-김혜경 부부, 숙명인과 의견을 나누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 : 강정애 | 편집인 겸 주간 : 강미은 | 편집장 : 하재림 | 발행처 : 숙명여자대학교|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애
우)140-742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7길 100 숙명여자대학교 숙대신보사
행정실 ☎ 710-9150 (Fax) 706-2695 / 편집실 ☎ 710-9721 / 9152
Copyright © 2017 숙대신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sookmyung.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