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3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옴부즈맨] “참신한 정보가 가득한 숙대신보를 기대합니다.”
아쉬운 겨울방학이 끝나고 개강이 다가왔다. 이제는 긴 겨울잠에서 깨어나 새롭게 출발해야 할 시기. 학우들로 북적일 학교를 생각하니 가슴이 설렌다. 종강호였던 1130호에서 가장 눈에 띈 기사는 보도기획면에 실린 총학생회 ‘도약’의 활동 평가에 관한 기
숙대신보   2007-03-05
[부장칼럼] 비겁한 변명은 가라
입이나 펜으로 전할 수 있는 말 중에서 가장 슬픈 것은 ‘할 수도 있었는데…….’라는 말이라고 한다. 우리는 종종 타인 혹은 자기 자신으로부터 이런 식의 말을 듣는다. “내 생각이 맞았어. 그 때 그것을 했으면 좋았을 텐데…….”와 같이 실행에 옮겨지
강민지 편집장   2007-03-05
[삼면경] 이럴 땐 이곳으로 Go, Go!
ㆍ신나는 음악 속에서 죄인 취급 받고 싶을 때 →DBSG 콘서트 장으로 go, go! ㆍ자녀들 된장녀, 된장남으로 조기 교육 시키고 싶을 때 →年 1800만원 ‘명품 유치원’으로 go, go! ㆍ고액 럭셔리 하숙집에서 대학 시절 보내고 싶을 때 →sm
이은규 기자   2007-03-05
[부장칼럼] 우리집에 날라온 행복의 하이킥
가족구성원 모두가 한 곳에 모이는 시간이 얼마나 될까? 아마 식사 시간과 TV시청 시간을 모두 합쳐도 서너 시간이 채 되지 않을 것이다. 게다가 세대 별로 선호하는 TV프로그램이 달라 TV를 시청할 때조차 온가족이 모이기는 쉽지 않다. ‘아빠가 거실에
박선주 기자   2007-03-05
[삼면경] 變費, 비켜!!
☆변비(變: 재앙 변, 費: 비용 비) = 등록금 저희 ‘비켜 변비’가 여러분의 고민을 해결해 드립니다. 변비? 문제 없습니다. '비켜 변비'가 한방에 쑤욱~ 내려드려요!! 소비자 상담실: 080-111-1234
김예람 기자   2007-03-05
[찬반토론] 찬성) 양심 속인 판사, 역사적 책임 물어야
‘진실과 화해를 위한 과거사 정리 위원회’가 유신시절 긴급조치 위반 사건 재판 판결과 관련된 판사들의 이름을 공개했다. 사회와 여론에서는 논란이 일며 일각에서는 실명 공개가 '여론 재판' 이라며 비난하고 있다. 과연 판사 실명 공개가 잘못된 것일까?
숙대신보   2007-03-05
[여론] 유치환의 '행복'
낭송자: 박한나 (경영 06) 유치환의 ‘행복’은 그의 섬세하고 감성적인 면모를 보여주는 시이다. 또한 편지를 쓰는 일상의 행위에서 행복을 느끼는 모습은 사소한 것에도 행복을 느낄 수 있음을 보여준다. 요즘은 대부분의 사람들이 간편함 때문에 문자와 메
숙대신보   2007-03-05
[삼면경] 청파골 펀드
오늘의 주식청파동 S학교자산규모: 천억 가까이로 안정적.평가하락요인: 매년 널뛰기하는 시세어디에 쓰는지 모르게 쌓아놓기만 하는 자산.*비전은 블루칩, 행정은… 레드칩?!
김은아 기자   2007-03-05
[취재수첩] 작심삼일 모아 '작심일년'
제39대 총학생회 트로이카와 07학번 새내기들. 기자가 지난 한 주간 만났던 취재원들이다. 2007년을 맞아 새로운 시작을 하는 사람들과의 만남이 많아서인지, 유난히 ‘시작’이라는 단어가 피부에 와닿는 한 주였다. 새로운 출발을 맞아 총학생회실도 새로
김은아 기자   2007-03-05
[여론] 처음처럼의 조건
‘처음’의 경험은 언제나 신비롭다. 2007년 3월 대학에 처음 발을 디디는 1학년들인 경우 더욱 그러할 것이다. 고등학교라는 긴 터널을 빠져나와 처음으로 대학 강의실에서 강의를 듣고 있는 자신을 발견할 때의 희열로 그 처음은 낭만적이고 해방적으로 느
숙대신보   2007-03-05
[사설] 리더십은 숙명(淑明)의 숙명(宿命)
새 학기가 시작됐다. 지난해를 100주년 기념으로 지낸 숙명은 이번 학기부터 새로운 100년을 시작한다. 숙명은 지난 10여 년간 이 새로운 100년을 준비해왔다. 건물과 시설 등 하드웨어를 혁신하고, 교육 프로그램 등 소프트웨어를 개혁했다. 이 중
숙대신보   2007-03-05
[찬반토론] '긴급조치' 판사 실명 공개 논란
1970년대 유신시절에 내려진 '긴급조치' 위반 사건에 관여한 판사 명단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진실ㆍ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 위원회'는 긴급조치 위반 사건 재판에 관여한 판사실명이 담긴 '2006년 하반기 조사보고서'를 지난 1월 31일 언
숙대신보   2007-03-05
[삼면경] 거침없이 하이킥 EP.07
-하숙범이 노숙범이 된 사연-SM대에 다니는 범. 늘 학교 앞 민호네 집에서 하숙해 별명이 '하숙범'인데,그러던 그가 '노숙범'으로 변한 이유는?거침없이 치솟는 등록금과 집값. 범이가 이중고를 겪게 된 사연! 방송을 통해 확인하세요.
정소영 기자   2007-03-02
[생활의 1초] 시작
3월입니다. 그동안 느슨하게 풀려있던 운동화 끈을 단단히 매고 새로운 각오, 새로운 다짐으로 마라톤을 시작해야지요.처음의 그 각오, 다짐. 흔들리지 않도록 단단히 붙잡아줄 운동화 끈. 우리 숙명인 모두가 마음속의 운동화 끈을 단단히 매고 즐겁게, 활기
숙대신보   2007-03-02
 61 | 62 | 63 | 64 | 65 | 66 | 67 | 68 | 69 | 7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 : 강정애 | 편집인 겸 주간 : 강미은 | 편집장 : 하재림 | 발행처 : 숙명여자대학교|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애
우)140-742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7길 100 숙명여자대학교 숙대신보사
행정실 ☎ 710-9150 (Fax) 706-2695 / 편집실 ☎ 710-9721 / 9152
Copyright © 2017 숙대신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sookmyung.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