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91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영화인문학기행] 레미제라블 여행에서 프랑스 혁명 정신을 만나다
‘불쌍한 사람들’ ‘비참한 사람들’이라는 의미를 지닌 「레미제라블」은 1862년 프랑스의 대문호 빅토르 위고가 쓴 작품이다. 장발장 이야기는 1806년 감옥에서 출소한 피에르 모렝이 빵 하나를 훔치고 5년 동안 수감됐던 실제 사건을 극적으로 형상화한
숙대신보   2017-05-29
[여행숙케치] 두려워 말고 용기내어 떠나라!
새로운 공간에서 새로운 사람들과 새로운 것들을 배우는 3월은 나에게 두려운 시기였다. 그 두려운 시기에 나는 여행을 떠나고 싶었다. ‘먹고 싶은 것 다 먹고, 보고 싶은 것 다 보는 여행’을 목표로 2박 4일의 마카오 여행을 떠났다.관광지 간의 거리가
숙대신보   2017-05-29
[기획] 활성화되는 대학가, 함께하는 숙명인
‘캠퍼스타운(Campustown)사업’은 서울특별시를 개발하는 ‘도시재생사업’과 함께 추진되고 있다. 지난해 12월 공모를 통해 본교를 포함한 13개의 대학교가 캠퍼스타운사업 진행 학교로 선정됐다. 캠퍼스타운사업은 선정된 각각의 학교가 침체된 서울 시
이혜니 기자   2017-05-29
[기획] 북적이는 시장골목, 변화하는 우리 동네
서울특별시에 많은 변화가 일고 있다. 사람들이 찾지 않는 동네 시장을 새롭게 단장하고 지역의 역사가 담긴 문화사업을 진행했다. 서울특별시의 이런 변화는 낡은 건물과 도로, 그리고 희박한 자원 속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희망을 안겨줬다. 이는 바로 ‘함
이혜니·주효진 기자   2017-05-29
[솔솔한 대화] 숙대신보에 실렸으면 하는 기사 혹은 코너는?
숙대신보   2017-05-29
[학생칼럼] 대학언론 자치를 위한 투쟁
지난 3월 서울과학기술대학교(이하 과기대) 방송국(The Seoul Tech Press and Broadcasting System, 이하 STBS) 실무국장은 학교 측으로부터 갑작스러운 면직 통보를 받았다. 학내 언론 탄압을 규탄하는 성명문 발표 12
숙대신보   2017-05-29
[취재수첩] 주위에 관심을 기울이는 기자가 되도록
지난달 19일(수) 본교와 인접한 용산구 ‘해방촌’의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안이 가결됐다. 1990년대 모습에 머물러 있던 해방촌에 변화가 생기는 것이다. 필자는 해방촌을 포함한 서울특별시의 도시재생사업에 대해 일주일 동안 취재를 진행했다.한광야 해방촌
이혜니 기자   2017-05-29
[영화인문학기행] 리스본에서 청년의 열정을 만나다
「리스본행 야간열차」라는 제목만 봐도 리스본으로 떠나고 싶은 충동을 일으키기 충분하다. 영화는 우연한 계기로 리스본행 야간열차를 타게 된 주인공 그레고리우스가 방문한 리스본의 매력에 빠지며 이야기가 진행된다. 원작 소설의 저자 파스칼 메르시어(Pasc
황영미   2017-05-22
[부장칼럼] 다시 있어선 안될 희생의 기록
흔히 야구는 팀을 위한 희생을 기록하는 유일한 스포츠라고 말한다. 타자의 *희생타(Sacrifice Hit)를 통해 주자는 홈에 더 가까워진다. 희생타라는 이름으로 남은 이 아웃카운트(Out Count)는 그 공헌을 인정받아 타격한 횟수에서도 제외된다
조예은 기자   2017-05-22
[사설] '성소수자 차별법'인 군형법제92조6(추행)
지난 16일(화) 육군 소위 A 대위가 군형법 추행의 혐의로 징역 2년을 구형받았다. 선고는 24일(수) 오전 10시에 진행된다.군형법 제92조6(추행)에 따르면 군인 및 준군인이 항문 성교나 그 밖의 추행을 한 경우 2년 이하의 징역에 처한다. 조항
숙대신보   2017-05-22
[1면-단신] 111번째 여름밤, 더해가는 청파제 열기
중간고사가 끝나고, 수많은 과제 속에서 지쳐있는 숙명인들에게 모처럼 기분 좋은 이야기가 있다. 오는 24일(수)부터 26일(금)까지 ‘111번째 맞는 여름밤의 숙명’을 주제로 한 2017년 청파제가 열린다. 제49대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비대위)의 주최
한가람 기자   2017-05-22
[취재수첩] 포기하지 않은 꿈, 내 품 안으로
20세기 프랑스의 대표 소설가인 앙드레 말로(Andre Malraux)는 ‘오랫동안 꿈을 그리는 사람은 마침내 그 꿈을 닮아간다’는 명언을 남겼다. 하지만 한 가지 꿈을 오랫동안 그리는 것은 쉽지 않다. 역경과 고난이 닥쳤을 때 꿈을 쉽게 포기해버리곤
서가영 기자   2017-05-22
[이주의 알림] 2017 숙명국제여름학교(SISS) 수강신청 안내
숙명국제여름학교: 외국인 학생과 수업을 수강할 수 있는 프로그램신청기간: 5월 19일(금)부터 25일(금)까지수강 취소/환불: 해외대학교 교원초빙 프로그램이므로 1일째만 가능평가방식: 절대평가문의: 국제협력팀
숙대신보   2017-05-22
[이주의 알림] 명신관 환경 개선을 위한 의견 조사
참여대상: 본교 구성원 누구나신청기간: 5월 22일(월)부터 6월 12일(월)까지접수방법: SNOWE - 민원센터 - 민원신청 - 시설지원문의: 관재팀
숙대신보   2017-05-22
[2면-단신] 여성 혐오에 맞선 ‘생존 여성’
지난 5월 16일(화) 오후 6시 ‘살아남은 우리, 다시 함께(숙명여대 안의 강남역 여성 혐오 살인사건 추모제, 이하 추모제)’가 본교 순헌관 광장에서 개최됐다. 120명의 학우가 참여한 추모제엔 본교 동아리연합회, 본교 중앙공익인권동아리 ‘가치’ ‘
이주영 기자   2017-05-22
[숙명in 숙명人] 장르 넘나드는 작가, 경험과 상상을 써내려가다
“작가는 다른 사람들의 상상력을 불러일으키는 사람이에요” 동화에서부터 뮤지컬 극본에 이르기까지. 독자와 관객의 상상력과 감성을 자극하는 작가가 있다. 바로 조현경(교육 87졸) 작가다. 동화「눈 내리는 밤」로 등단한 조 작가는 뮤지컬 의 극본을 맡기도
고지현 서가영 기자   2017-05-22
[2면-단신] 박원순, 세상을 바꾸는 청년을 말하다
창학 111주년을 맞아 박원순 서울시장이 본교에 방문해 숙명인의 활발한 정치참여를 장려했다. ‘정치가 우리 삶을 바꿀 수 있을까요?’라는 주제로 진행된 박 시장 초청 특강이 지난 19일(금)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백주년기념관 삼성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김지연 기자   2017-05-22
[숙취해소] 두 전공의 특색 살려 융합형 인재로 성장하다
현대자동차에서 근무한 지 햇수로 3년이라는 박지수(IT공학 15졸) 동문. 그녀는 현재 마케팅지원IT팀에서 다양한 IT기술을 활용해 회사의 마케팅을 지원하고 있다. 본인의 전공인 IT공학과 복수전공으로 선택한 경영학의 특색을 융합해 자신만의 강점을 만
김지연 기자   2017-05-22
[1면-단신] 창학 111주년, 변화의 바람 속 실현될 ‘숙명 르네상스’
본교 백주년기념관 삼성컨벤션센터에서 ‘숙명 창학 111주년 기념식(이하 기념식)’이 지난 19일(금) 열렸다. 이번 행사는 창학 111주년을 기념해 ‘르네상스 숙명 비전 선포식’(이하 선포식)이 함께 개최됐다. 선포식과 기념식에서는 본교의 창학 이념을
전세원 기자   2017-05-22
[2면-단신] 도서관 속 교수의 서재
창학 111주년을 맞아 ‘내 인생의 행복한 책읽기’ 전시회가 시작됐다. 본교 중앙도서관 세계여성문학관에서 주최한 전시회는 ▶지혜를 열다 ▶미래를 읽다 ▶세상을 펴다로 구성됐다. 본교 교수 21명이 참여했으며 각자의 책읽기에 대해 고백한 문장과 기록,
서조은 기자   2017-05-2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 : 강정애 | 편집인 겸 주간 : 강미은 | 편집장 : 하재림 | 발행처 : 숙명여자대학교|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애
우)140-742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7길 100 숙명여자대학교 숙대신보사
행정실 ☎ 710-9150 (Fax) 706-2695 / 편집실 ☎ 710-9721 / 9152
Copyright © 2017 숙대신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sookmyung.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