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획] 풀리지 않은 철학의 난제, 당신은 왜 사는가
낙엽이 떨어지는 가을이 돌아왔다. 가을은 언제나 바쁘고 고된 우리의 마음을 더욱 허전하게 만든다. 지친 발걸음을 이끌고 집에 돌아가는 가을 밤, 누구나 한번쯤 ‘난 도대체 왜 살지’하는 푸념어린 질문을 읊조려 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 지극히 철학적인
이혜원 기자   2011-11-28
[기획] SF영화 속 IT제품, 그래핀으로 실현가능
‘이것은 마치 고3이 되자마자 대학생이 되는 그런 속도’라며 속도경쟁에 열을 올렸던 스마트폰 시장이 특수한 소재로 눈길을 돌렸다. 2012년 2분기에 출시 예정인 삼성의 ‘갤럭시 스킨’이 그 대표적인 예이다. 갤럭시 스킨은 본체와 4.5인치 스크린이
이혜원 기자   2011-11-14
[기획] 인연, 수학으로 계산 할 수 있을까?
◆최고의 만남, 10번 중 3 번째“애인이 없어서 그런지 가을바람이 더 차게 느껴져요. 주변에 소개팅을 부탁해 놓긴 했지만 도대체 몇 번이나 더 소개팅을 해야 제 짝을 만날 수 있을까요.” 한 여대생의 탄식 소리이다. 이 소리는 비단 한 여대생의 목소
이혜원 기자   2011-10-24
[기획] 타고난 운동 능력, 노력으로 얻을 수 있다
100m 경주에서 ‘인간 탄환’이라고 불리는 우사인 볼트가 마라톤 경주에 도전한다면 우승할 수 있을까? 언뜻 보면 100m 경주나 마라톤 경주나 같은 육상 경주라 생각하기 쉽다. 그러나 꼭 그렇지만은 않다. 단거리(400m 이하)를 달릴 때와 중·장거
이혜원 기자   2011-09-05
[기획] 대만의 반한감정이 태극기를 불태웠다.
지금 대만에서는 태극기를 불태우고 김치를 집어 던지는 소동이 벌어질 정도로 '반한감정'이 극에 달하고 있다. 지난 17일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대만의 태권도 금메달 후보였던 양수춘 선수가 실격패 처리 됐기 때문이다. 대만의 실망감은 한국에 화살이 돼
최유진 기자   2010-11-29
[기획] 잊혀지고 있는 열사들의 외침
“선열들께서는 나라마저 빼앗긴 암울한 상황에서도 결코 희망을 잃지 않고 폭압에 맞서 끝까지 싸웠습니다. 오늘 우리는 순국선열들의 고귀한 희생을 기리며 나라사랑의 숭고한 뜻을 받들기 위해 이 자리에 모였습니다.” 김황식 총리가 17일에 열린 순국선열의
최유진 기자   2010-11-22
[기획] 테러집단, 알 카에다만 알고 있었니?
지난 3일 알 케이다가 예멘에 있는 우리나라 송유관에 폭탄 테러를 일으켰다. 예멘에서는 작년 3월 관광차 방문한 우리 국민 4명이 폭탄 폭발로 숨졌고, 봉사활동 차 이 곳을 방문했던 엄영선씨가 총살된 것까지 우리나라가 알 케이다에게 입은 피해 사례가
최태양 기자   2010-11-15
[기획] 숫자로 읽는 테러 사건사
170명 자국민을 죽인 테러범1995년 4월 19일 오전, 미국 오클라호마 연방정부청사 앞에서 천명 가량의 사상자를 낸 테러사건이 발생했다. 이로 인해 약 170명이 사망하고 850명이 부상을 당했다. 연방청사 앞에 주차돼 있는 것처럼 보였던 트럭이
김혜련   2010-11-15
[기획] 만화에 나오는 무기가 실제 테러에 사용된다
지난 주, 인터넷으로 주문한 상품이 배송지연으로 늦게 도착했을 것이다. 얼마 전 끝난 G20의 영향으로 택배 영업이 중단됐기 때문이다. 소포를 통한 항공기 테러 시도가 있었다는 외신보도에 의해 정부에서 내린 결정이다. 이처럼 우리나라는 G20 회의 기
최유진 기자   2010-11-15
 1 | 2 | 3 | 4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 : 강정애 | 편집인 겸 주간 : 강미은 | 편집장 : 하재림 | 발행처 : 숙명여자대학교|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애
우)140-742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7길 100 숙명여자대학교 숙대신보사
행정실 ☎ 710-9150 (Fax) 706-2695 / 편집실 ☎ 710-9721 / 9152
Copyright © 2017 숙대신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sookmyung.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