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지난 기사] 역시귀본(逆時歸本): 죽은 인문학 너머에서 인문학 읽기
벤야민의 말처럼 새것은 그 자체로 아무런 가치가 아니(어야 한)다. 가치는 오직 시간을 거슬러 인간의 무늬[人紋]와 합류할 때에만 자신을 증명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이다. 그런 뜻에서 가치란 인문학적 개념의 전형이다. 그러나 근년의 한국사회에서는 온고
김영민 교수   2009-03-02
[지난 기사] 생물의 진화를 논하다, 진화론
진화론은 넓은 의미로 생물의 진화에 관해 연구하는 학문분야를 말한다. 고대 그리스 시대 사람들은 흙ㆍ물ㆍ바람ㆍ불이 모여 생명을 이룬다고 생각하거나 인간의 조상이 물고기 모양이었을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흔히 이 설들을 진화관념의 효시로 여긴다. 18세기,
강미경 기자   2008-12-01
[지난 기사] 200년 전 다윈, 세상을 다시 흔들다
돌아오는 2009년은 진화론의 아버지, 찰스 다윈의 탄생 200주년이자 그의 저서 『종의 기원』 출간 150주년이다. 이를 기념하기 위해 다윈의 고향 영국을 비롯해, 전 세계는 학술대회, 전시회 등을 마련하고 있다. 그래서 이번 1170호 학술부에서는
강미경 기자   2008-12-01
[지난 기사] 숙면은 미인을 만든다
우리가 깨어있는 동안에는 신장의 부신 피질에서 코르티솔(Cortisol)이라는 호르몬이 분비된다. 스트레스 호르몬이라고도 불리는 코르티솔은 에너지를 만드는 과정에서 분비돼, 많은 혈액을 방출시키고, 맥박과 호흡이 빨라지게 하는 등의 역할을 한다. 그러
강미경 기자   2008-09-29
[지난 기사] 가만히 있어도 살빠지는 비결 - 기초대사량
다이어트를 결심한 눈송이, 힘든 운동이 싫어 결국 굶기로 했다. ‘먹은 것도 없는데 살이 찌겠어? 굶으면 빠져!’ 살을 빼고 싶어서 먹는 즐거움을 포기할 수밖에 없었던 눈송이에게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 사람들’은 너무나 부러운 존재일 것이다. ‘뭐야
민유경 기자   2008-09-16
[지난 기사] 안전한 식탁과 건강한 음식을 위해
최근 정부는 식품안정을 인증하는 ‘안전식품 제조업소 인증제’(HACCP)를 2012년까지 모든 식품의 95%까지 확대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또 식품안전정보센터를 설립하고, ‘형량하한제’도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식품안전정보센터’는 광우병과 유전자변형
강미경 기자   2008-09-16
[지난 기사] 인공강우, 신의 영역을 넘어서다
장면 1# “아이고~ 순이 아버지요~ 조상님이 노하셨나! 올해도 흉년이 웬 말이오. 나라님께서 기우제라도 지내주시면 좋을텐디….” 오랜 가뭄으로 인한 흉년이 든 조선 중기. 임금은 백성의 고통을 덜어주려 제단 앞에 섰다. 하늘을 바라보며 비를 내려달라
민유경 기자   2008-09-16
[지난 기사] [디저트 칼럼] 슬리밍 다이어트 제품의 허와 실
슬리밍 젤, 슬리밍 패치, 슬리밍 마사지 제품 등 최근 다이어트 보조 제품군이 다양해지면서 체내 셀룰라이트를 없애는 성분-카페인, 나린진, 캅사이신-들이 주목받고 있다. 1) 카페인은 신체의 기초대사율을 높이고 지방을 분해한다. 카페인이 체내에서 cA
강미경 기자   2008-09-08
[지난 기사] '라인'을 위한 마사지 - 경락과 림프
엄마 손은 약손, 엄마 손은 약손……. 배탈 난 아이의 배를 끊임없이 문질러 줬던 엄마의 따뜻한 손, 기적같이 속이 편해졌던 기억, 누구나 갖고 있을 법한 기억이다. 엄마 손은 과연 ‘약손’이었을까? 배꼽에서 바깥쪽으로 5cm 정도 되는 곳에는 소화기
강미경 기자   2008-09-08
[지난 기사] [디저트 칼럼] 안티 나트륨 위원회 회칙!?
하나. 식전 30분, 식후 1시간 내에는 물마시기를 절제한다. 앞에서 살펴본 것처럼 식사 중 수분섭취가 많아지면, 소화도 잘 못시키고 당지수(GI)가 높은 음식을 먹을 때와 같은 효과를 일으키기 때문이다. 하나. 식전후 외의 시간에는 많은 물을 마신다
강미경 기자   2008-09-01
[지난 기사] 소설가 이청준, 문학의 고향에 가다
“여수, 여수행 무궁화호 열차가 도착했습니다. 여수행 열차를 타시는 고객분들 께서는…….” 안내방송이 흘러나왔고, 기자는 여수행 마지막 열차에 올라탔다. 지난 7월 31일, 폐암으로 타계하신 소설가 故이청준 선생의 생가를 찾아가기 위해서다. 전남 장흥
강미경 기자   2008-09-01
[지난 기사] 나를 살찌게 하는 것들 - 소금과 물
친구들과 맛있게 점심 식사를 하고 있는 눈송이. 평소에 짠 음식을 즐겨먹는 눈송이는 지금 먹고 있는 김치찌개가 너무 맛있다. 식사를 마친 후 눈송이는 습관적으로 물을 들이켰다. 평소에 물을 잘 마시지 않는 눈송이가 유일하게 물을 마시는 순간이다. 그런
민유경 기자   2008-09-01
[지난 기사] 웃으면 윙크하는 똑똑한 카메라
“자, 웃으세요~ 찰칵!” 이제는 사진을 찍어주는 사람이 없어도 얼마든지 혼자 예쁜 사진을 찍을 수 있게 됐다. 최근 소니, 올림푸스 등의 디지털카메라 업계에서 ‘웃으면 찍힌다’는 슬로건을 걸고 얼굴인식기능을 담은 똑똑한 디지털카메라를 출시했기 때문이
강미경 기자   2008-05-06
[지난 기사] 대안교과서 對 기존교과서, 근현대사 논란의 중심에 서다
1910년부터 35년간의 일제식민지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에 대한 문제는 민족주의에 기초한 역사인식과 자유주의에 기초한 역사인식에 따라 크게 나눌 수 있다. 다시 말해 민족주의 관점에서는 ‘식민지 수탈론’, 자유주의 관점에서는 ‘식민지 근대화론’을 주
강미경 기자   2008-04-14
[지난 기사] 대학가 영어열풍과 그 득실은?
원어강의 증가, 의사소통중심 영어 강화 학과공부 상대적 소홀 및 사교육비 문제 발생 새 정부가 영어 교육을 강조함에 따라 영어 열풍이 한층 거세졌다. 이번에는 그 열풍이 대학가에도 불고 있다. 영어공부에 대한 대학생의 관심이 하루 이틀이냐만은 요즘의
박선주 기자   2008-03-24
[지난 기사] 나만의 영역, 프라이버시
인터넷이 발달함에 따라 온라인 속 미니홈피와 블로그를 통해 자신의 일상을 보여주는 사람이 많아졌다. 그러나 오프라인 사회는 갈수록 개인주의화 되어 개인의 사생활을 중시하는 이중적인 모습을 띄고 있다. 무엇이 사적이고 공적인 것일까? 일반적으로 공ㆍ사는
강미경 기자   2008-03-24
[지난 기사] 지구환경연구소
우리학교 지구환경연구소는 급격한 환경변화를 겪기 시작한 1992년, 환경 변화의 이유와 그 추이를 정량적으로 연구하고자 환경과학 연구소라는 이름으로 설립됐다. 이후 한반도 상공의 대기환경 감시기술 개발 및 관측, 오존의 생태계 영향 감시체계 구축, 여
박선주 기자   2008-03-10
[지난 기사] 스스로 맑아지는 자연, 그 비밀은?
2007년 12월, 검은 기운이 서해를 덮쳤다. 전국에서 백만 명의 자원봉사자들이 검은 바다와 기름 갯벌로 몰려들었다. 정부의 대책회의가 계속되는 가운데 한국해양연구원들은 물리적 방제작업이 한계에 이르렀다며 다음과 같은 말로 마무리를 지었다. "바다
강미경 기자   2008-03-10
[지난 기사] Movement
모든 생물체는 움직임을 갖는다. 그 ‘움직임’을 탐색해보고자 전국의 대학생들이 ‘움직’였다. 제46회 전국대학생생물학심포지엄이 지난 17일 서울대에서 서울대 생명과학부 학술동아리 ‘Bioneer’ 주최로 열렸다. 1958년 서울대 분자생물학과의 주최로
강미경 기자   2007-11-26
[지난 기사] 이야기(story) 로 이야기(telling) 하라 !
인간과 스토리텔링, 그 친숙한 특별함 디지털과 문화산업이 여는 스토리텔링의 새로운 지평 21세기 스토리텔링의 밑바탕을 지탱하는 것은 인문학죽은 딸의 핸드폰에 전화를 거는 중년 남자. 이 남자는 음성사서함에 녹음된 딸의 목소리를 들으며 딸을 그리워한다.
박선주 기자   2007-10-15
 1 | 2 | 3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 : 강정애 | 편집인 겸 주간 : 강미은 | 편집장 : 하재림 | 발행처 : 숙명여자대학교|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애
우)140-742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7길 100 숙명여자대학교 숙대신보사
행정실 ☎ 710-9150 (Fax) 706-2695 / 편집실 ☎ 710-9721 / 9152
Copyright © 2017 숙대신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sookmyung.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