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획] 내일, 영화 한 편 같이 보실래요?
조조영화가 6,000원, 주말에는 10,000원을 내야 영화 한편을 볼 수 있는 시대다. 팝콘이나 음료까지 사먹으려면 대학생 입장에서는 꽤 큰 돈을 지출해야 한다. 용돈이 떨어져 주머니는 텅 비었지만 미치도록 영화가 보고 싶을 때, 마포구 상암동에 위
김소현 기자   2014-05-19
[기획] 상행선 탄 아프리카TV, 방송 문화는 하행선?
아프리카TV, 그 시작과 발전아프리카TV(afreecaTV)는 누구나 방송을 할 수 있는 창조적인 인터넷 방송국이다. 지난 2005년, 초기 모델 W(더블유)로 처음 출시됐다. 그 당시 국내에서는 아직 인터넷 방송이 낯선 상태였기 때문에 창의적인 영상
권나혜 기자   2014-04-07
[기획] 소통의 공간, 시민청
시민청은 서울 신청사 지하 1,2층에 위치한 시민 생활마당으로, 시민의 의견을 듣기 위해 만들어진 소통공간이다. 시청 직원들의 제안으로 시작된 이 공간에서 다양한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다. 본교에서 버스를 타고 약 20분이면 갈 수 있는 시민청에 가봤
권나혜 기자   2014-03-31
[기획] "그림을 통해 위로 받아요"
일러스트레이터 CJroblue기억이 나지 않을 정도로 어릴 적부터 그림을 좋아한 남자가 있다. 올해로 만 28세, 어느새 서른 가까운 나이를 먹은 그는 현재 프리랜서 일러스트레이터로 일러스트 강의, 무대디자인, 포스터 제작 등 다양한 일을 하고 있다.
김소현 기자   2014-03-31
[기획] “갭이어 문화를 바르게 퍼뜨리고 싶어요”
세계적인 배우 엠마 왓슨과 가수 로이킴은 대학교 입학 전, 각자 디자이너와 가수라는 꿈에 도전했다. 대학교 입학 전 1년 정도 자신을 위한 시간을 갖는 이 기간은 갭이어(gap year)로 불리며, 외국에서는 이미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았다. 이 갭이
김소현 기자   2014-03-24
[기획] “프린지는 참여자가 만드는 축제죠”
프린지페스티벌을 소개해달라서울프린지페스티벌은 매년 1회, 여름에 개최하는 독립예술축제예요. 현재 열리고 있는 제 16회 서울프린지페스티벌은 지난 8월 29일에 시작돼 이번 달 14일까지 총 17일간 진행되죠. 올해에는 홍대앞 창작공간과 거리 그리고 서
김소현   2013-12-02
[기획] 가난 속에서 피어난 예술혼, <반 고흐 인 파리> 展
별이 반짝이는 밤풍경을 그린 나 화병에 담긴 노란 해바라기가 그려진 로 널리 사랑받는 네덜란드의 화가 ‘빈센트 반 고흐(1853~1890)’가 한국을 찾았다. 이번 전시는 1886년 3월부터 1888년 2월에 이르는 그의 파리 시기를 총체적으로 살펴
김소현 기자   2012-11-26
[기획] 일상 속 모바일 소셜게임, ‘친목’과 ‘불편함’ 사이
요즘 주변에서 쉽게 ‘팡’소리가 나는 게임을 즐기고 있는 사람들을 볼 수 있다. 바로 국민게임으로 불리는 애니팡이다. 최근 애니팡과 같은 모바일 소셜 게임이 대중의 인기를 끌면서 이른바‘팡’ 류 게임이라는 신조어가 생기기도 하고, 서로 게임 최고 점수
김소현 기자   2012-11-12
[기획] ‘듣고 말하고 마시고’ 모든 게 가능한 여기는 길종상가
길종상가 대표 박길종씨 인터뷰부르면 달려와 배수관을 고쳐주는 사람이 있다. 원하는 용도와 가격에 맞게 멋진 의자를 만들어 주는 사람이 있다. 이사갈 집을 함께 알아봐주는 사람도 있다. 이 모든 일이 한 상가에서 이뤄진다면? 바로 박길종씨가 대표로 있는
이진수 기자   2012-11-05
[기획] 다양성 잃은 한국영화, 천만관객의 허와 실
지난 달 24일, 베니스 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수상한 김기덕 감독은 영화 홍보사를 통해 수상작 상영을 중단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그 배경에는 황금사자상 수상 기자회견에서 메이저 영화의 극장 독점과 교차 상영에 대한 문제와 창작자 우선의 제작 환경에 대
김소현 기자   2012-10-08
[기획] 음악계의 유쾌한 두 남자, 그들의 ‘친구’와 ‘라이벌’ 사이
유희열 vs 정재형매주 금요일과 일요일 새벽, 우리를 잠 못 들게 하는 두 음악프로그램의 진행자가 있습니다. 바로, 의 진행자인 유희열과 의 진행자인 정재형입니다.각자 맡은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이끌고 있는 이들은 이미 국내 음악계에서 인정받는 실력자
김소현 기자   2012-09-17
[기획] 7,80년대 PC 발전 주도한 IT계의 두 거장 … 별 하나가 지다
스티브 잡스 VS 빌게이츠 지난 6일, ‘IT의 황제’라 불리던 ‘애플(Apple)’ 사의 CEO 스티브 잡스(1955~2011, 미국)가 56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그가 떠났다는 사실에 사람들은 엄청난 충격을 받았습
최윤정 기자   2011-10-10
[기획] ‘종이 만화’와 ‘웹툰’ 사이에 그들이 있다
강풀 VS 윤태호작년 여름 30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와 올해 초 150만 관객을 모은 영화 . 흥행한 영화라는 타이틀 외에 두 영화가 가지는 공통점은 무엇일까요? 바로 원작이 웹툰이라는 점입니다. 지금부터 들려드릴 이야기의 주인공은 이 두 영화의
이진수 기자   2011-09-19
[기획] 인간과 우주를 담은 성리학, 그 두 가지 길을 제시하다
이황 VS 기대승우리가 지갑 속에서 자주 만나볼 수 있는 할아버지가 있습니다. 바로 천원짜리 지폐에 그려진 퇴계 이황 선생이죠. 우리에게 익숙하게만 느껴지는 이 분은 사실 오늘날에 이르러서도 우리나라 최고의 학자로 손꼽히는 성리학의 대가입니다. 그는
박한솔 기자   2011-09-05
[기획] 옷은 상품이다 VS 아니다, 예술품이다
여자라면 누구나 한 번 쯤은 남들이 부러워할만한 옷을 입고 싶어 하죠. 명품 의류 브랜드 ‘샤넬(Chanel)’도 그 중 하나입니다. ‘샤넬’이라는 브랜드를 만든 가브리엘 샤넬(Gabrielle Bonheur Chanel)의 의상은 100년에 가까운
최윤정   2010-11-29
[기획] 성대모사의 '달인' 백남봉과 남보원
요즘 최고의 코미디언을 꼽으라면 단연 유재석과 강호동을 들 수 있을 것입니다. 최근 인기 있는 예능 프로그램의 사회는 거의 이 두 사람이 나눠 맡고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우리 부모님 세대에도 이렇게 온 국민을 배꼽 잡게 웃겼던 라이벌이 있었습니
최윤정   2010-11-22
 1 | 2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 : 강정애 | 편집인 겸 주간 : 강미은 | 편집장 : 하재림 | 발행처 : 숙명여자대학교|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애
우)140-742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7길 100 숙명여자대학교 숙대신보사
행정실 ☎ 710-9150 (Fax) 706-2695 / 편집실 ☎ 710-9721 / 9152
Copyright © 2017 숙대신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sookmyung.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