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9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2면-단신] 문학을 좋아하는 여고생들이 모였다, ‘숙명 여고문학상’
2011-05-23 1219호 한적한 토요일, 학우들이 자리를 비운 제 2창학 캠퍼스가 여고생들의 무리로 가득 찼다. 지난 14일, 우리 학교 음악대학 6층 숙연당에서 ‘숙명 여고문학상’이 열렸기 때문이다. 올해로 17회를 맞이하는 이 대회에는 시 부
김지원 기자   2011-05-23
[2면-단신] "행복 위한 조건, 많이 가지려기 보다 나누려는 데 있죠"
2011-05-09 1217호 가수 션(본명 노승환. 39)이 지난 2일 본교를 방문했다. 총학생회가 주최한 이번 특강은 “행복한 삶을 위한 조건”에 관련된 주제로 순헌관 대강당에서 약 2시간 동안 진행됐다. 약 200여명의 학생들이 모인 대강당 무대
김지원 기자   2011-05-09
[2면-단신] "날로 높아지는 중국 여성의 지위가 국가 발전에 큰 힘"
2011-03-28 1214호 “안녕화신니까 마안서 반감슴니다” 지난 23일, 우리 학교를 방문한 장신썬 주한중국대사는 어색 하지만 정감 가는 한국말로 인사를 건네며 특강을 시작했다. 그는 이 날 천즈리 중국 인민대표회의 상무위원회 부위원장이 우리 대
김지원 기자   2011-03-28
[2면-단신] 총학, 일본 지진피해 위한 모금운동 전개
2011-03-21 1213호 지난 11일 일본 토호쿠지역에서 발생한 지진참사를 돕기 위해 제43대 총학생회 ‘진짜 총학생회’(이하 총학)가 구호성금 모금 운동을 시작했다. 총학은 17일부터 본교 순헌관 사거리에서 11시부터 5시까지 모금 운동을 진행
김지원 기자   2011-03-21
[2면-단신] "무한 필력의 비결, 독서를 통한 내면적 힘에서 온다"
지난 11일, 젬마홀에서 김진명 작가의 특강이 진행됐다. ‘무한필력으로 가는 곡선항로’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특강은 국어국문학과의 연말 행사인 ‘시와 산문의 밤’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김진명 작가는 역사와 팩션을 결합한 역사 소설 작가로써 ‘무궁화
현 기자   2010-11-22
[2면-단신] 이주여성의 모국어로 쓴 한국살이 체험담 시상식 열려
지난 18일, ‘2010 모국어로 쓰는 나의 한국살이 체험담’ 공모전 시상식이 백주년기념관 7층 한상은라운지에서 열렸다. 여성결혼이민자들이 모국어로 쓴 자신의 한국살이 체험담과 문화적 다양성 이야기를 쓰는 이 공모전은 아시아여성연구소에서 주최하고 외환
한지민 기자   2010-11-22
[2면-단신] 아시아 여성 학자들, 여성 지위 변천과 향후 과제를 논의하다
지난 11일, 백주년 기념관 신한은행홀에서 ‘현대 아시아 여성의 지위 변천과 21C 과제’라는 주제로 국제 학술회의가 열렸다. 이번 학술회의는 우리 학교 아시아 여성 연구소 창립 50주년과 한국 펄벅 재단 창립 45주년을 맞아 두 기관이 공동으로 주최
유서현 기자   2010-11-15
[2면-단신] 필기도구는 필요없다! 마음에 새기는 '김제동 특강'
"강의라기보다는 몇 년 더 일찍 태어난 사람이 다른 곳에서 일한 경험을 나누는 거라고 생각해 주십시오"지난 9일, 특별강연 연사로 온 김제동씨가 강연을 시작하기 전 한 말이다. 정보방송학과에서 주최한 이번 강연은 약 2시간 동안 진행 됐다. 강연이 진
smpkjw79   2010-11-15
[2면-단신] 사랑으로 담근 김치, 쪽방촌에 전달하다
지난 4일, 순헌관 앞 광장에서 ‘숙명,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가 열렸다. 사회봉사실에서는 용산구 쪽방촌 주민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올해로 6년째 연탄 봉사와 함께 김장 나눔을 시행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각 조별로 절인 배추 10통과 김치 속 양
한지민 기자   2010-11-08
[2면-단신] "새로운 발상보다 자신이 가진 편견부터 깨야죠"
2010-10-04(월)사회적 기업은 공공의 이익과 이윤 창출을 동시에 추구하는 기업을 말한다. 그 중에서도 ‘노리단’은 친환경 거리 공연과 해외 공연, 창의성 워크숍 등의 사회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으로 문화 예술 분야 중에서는 유일하게 노동부에서
유서현 기자   2010-11-08
[2면-단신] "신뢰의 정치 실현은 여성에게 달려있어"
이혜훈 국회의원은 지난 3일 ‘원칙과 신뢰의 정치’를 주제로 한 특강에서 “정치에서 가장 중요한 덕목은 신뢰라고 생각한다”며 “신뢰받는 정치문화를 선도해 나갈 주체가 여성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8월에 있었던 인사청문회를 예로 들며 정치에
최태양 기자   2010-11-08
[2면-단신] 이웃에게 사랑 듬뿍 주는 나눔축제
'제 10회 숙명사랑듬뿍바자회'가 지난 14일부터 3일간 행정관 다목적홀에서 열렸다.우리 학교 사회봉사실의 주최로 이루어진 이번 바자회에서는 유명 브랜드의 의류와 액세서리, 우리 대학 교직원 및 학우들의 기증품이 판매됐다.이번 바자회는 총 36업체가
smpkjw79   2010-09-27
[2면-단신] 우리 대학, 페트라 로트 독일시장에 명예박사 수여
페트라 로트 (Petra Roth, 이하 로트) 독일 프랑크푸르트암마인 시장의 명예정치학 박사 학위 수여식이 지난 8일에 열렸다. 수여식은 백주년 기념관 2층 삼성 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이기범 교무처장의 사회로 시작된 이번 학위 수여식은 독일에서 초
smpkjw79   2010-09-13
[2면-단신] "Must Save The Energy"
우리 학교 사회봉사실 소속의 리더쉽 그룹인 숙명환경봉사단이 지난 12일과 13일에 에너지 절약 캠페인 “Must Save The Energy"를 열었다. 이번 캠페인은 교내 구성원들에게 ‘에너지 절약’에 대해 알리고 동참을 유도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
유서현 기자   2010-05-17
[2면-단신] 맛있는 뮤지컬, 브런치 콘서트
우리 학교 음악대학에서 주최하는 ‘숙명 브런치 콘서트’가 지난해에 이어 성황리에 그 막을 열었다. 지난 6일 올 해의 첫 공연이 열린 숙명아트센터는 시작 전부터 학우들과 동문, 지역 주민들로 가득 찼다. 이날 공연에는 우리 학교 출신의 아나운서 이금희
최태양 기자   2010-04-12
[2면-단신] 이민자 정체성의 고민을 문학으로 풀다 '유지니아 김'
지난 30일, 오후 3시 우리 대학 도서관 1층 세계여성문학관에서 한국계 미국작가인 유지니아 김(한국명 김선희)씨의 특강이 열렸다. ‘주목받고 있는 한국계 미국 작가와의 만남’이라는 주제의 이 날 특강에서는 김 작가가 한국 역사 소설을 쓰게 된 계기와
유서현 기자   2010-04-12
[2면-단신] 안철수의 경영원칙 "어려운 시기가 곧 기회입니다"
“인생을 살면서 한번쯤은 뒤돌아서서 나에게 기회를 준 사회를 바라봤으면 합니다” 지난 22일 백주년기념관에서 열린 ‘YES 리더스 기업가정신’ 특강에서 안철수(KAIST 석좌교수) 연사가 강연을 끝맺으며 한 말이다. 그는 “회사에게 수익창출이란 목적이
최태양 기자   2010-03-22
[2면-단신] 학제 개편은 '진통' 중…
작년 연세대와 한국외대, 건국대 등이 ‘학과제’로 전환한 것을 비롯해 올해 초 중앙대에서는 학과 통폐합을 실시했다. 이처럼 요즘 대학가에서는 과거 학부제에서 벗어나 대대적인 학제 개편이 진행되고 있다. 우리 학교도 지난 12일 기존 학부제에서 학과제로
최태양 기자   2010-03-22
[2면-단신] 내가 사랑한 단 한사람<잇'츠유!>
100분의 긴 공연시간에도 불구하고 관객들의 눈은 일제히 무대를 향하고 있었다. 두 주연 배우가 오해와 갈등을 이겨내고 다시 만나는 장면에서는 관람석 곳곳에서 탄성이 쏟아져 나왔고, 연극의 막이 내리자 박수가 이어졌다. 교내 뮤지컬 동아리 설렘의 제8
최태양 기자   2010-03-15
[2면-단신] 현직 PD, 아나운서, 기자가 전해준 '언론인이 되려면'
지난 9일 교내 언론사 준비반인 명언재와 취업경력개발원이 미래의 언론인을 꿈꾸는 학우들을 위해 ‘언론인이 되기 위한 길’이라는 주제로 특강을 열었다. 특강 강사로 명언재 출신 KBS 아나운서 가애란(국어국문 04졸), KBS PD 안상은(경제 06졸)
최태양 기자   2010-03-15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 : 강정애 | 편집인 겸 주간 : 육성희 | 편집장 : 서조은 | 발행처 : 숙명여자대학교|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애
우)140-742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7길 100 숙명여자대학교 숙대신보사
행정실 ☎ 710-9150 (Fax) 706-2695 / 편집실 ☎ 710-9721 / 9152
Copyright © 2019 숙대신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mnews@sookmyung.ac.kr